Personal photoshoot during sunset in Singapore / 싱가포르에서 일몰 동안 개인 촬영

We met C on a sunny afternoon to take personal portraits. 우리는 날씨가 좋은 하루에 Candy(별명)를 만나서 개인촬영를 찍었습니다. 


Our destination definitely didn’t look like part of Singapore! It was shaded with lovely trees, and the atmosphere was carefree and slow.

우리 목적지는 싱가포르의 일부처럼 보이지 않았다! 저기에 아름다운 나무들로 그늘이 져 있었고, 분위기는 태평하고 느렸다.

We took a few photos amongst the trees, before walking around to explore more. There was an interesting structure (that looked like a gigantic log pile) that made for a good photo background.

우리는 나무 사이에서 몇 장 사진을 찍었어요. 그 다음 우리는 더 많은 것을 탐험하기 위해 돌아다녔어요. 여기에 좋은 사진 배경을 만들어 낸 흥미로운 구조가있었어요 ㅋㅋ


After walking further, we crossed a little ditch (’longkang’, as locals would call it ;) ) and reached a little field. The sun was starting to set, creating a lovely mood.

우리는 작은 도랑을 건너 작은 들판에 다다랐다. 해가 지기 시작하면서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조성했어요.


Here are a few behind-the-scenes photos with my friend!  This definitely looks like a rural area in another country…haha.

여기 제 친구와 찍은 “무대 뒤에서” 사진 몇 장이 있어요! 이곳은 확실히 다른 나라의 시골 지역처럼 보인다.. ㅎㅎ


We climbed up a little hill and had more fun taking photos. The contrast between Singapore’s high-rise apartments and the carefree natural surroundings was beautiful. 

우리는 작은 언덕에 올라 사진을 찍으며 더 재미있게 놀았다. 싱가포르의 고층 아파트와 태평한 자연환경의 대비가 아름다웠다~

As the last rays of the sun disappeared, we wrapped up the shoot. It was a tiring day, but we enjoyed every moment and C has beautiful photos to remember the day :)

마지막 태양 광선이 사라지 자 우리는 촬영을 마무리했다. 피곤한 하루 였지만 우리는 매 순간을 즐겼고 Candy는 그날을 기억할 아름다운 사진을 가지고 있어요 :)


Gloria :)

글로리아

Using Format